『구천마제』 『천마행』 『천하제일 의뢰문』의 작가 백보
그가 야심작으로 돌아왔다!

『천하제일 곤륜객잔』

“누구시라고요?”
“운룡일세.”

백 년 만에 폐관 수련을 끝마친 운룡
무정한 세월에 그가 기억하고 있던
곤륜파는 완전히 변해 있었다

주린 배를 쥐고 방황하던 그에게
운명처럼 다가온 인연

“어려울 땐 서로 돕고 살아야죠.”

백 년 만에 접한 타인의 친절에 감동한 벽우는
곤륜객잔에 머무르게 되는데……

천하제일의 무공과 천하제일의 요리 실력을 갖춘
곤륜객잔의 숙수 벽우!
그의 새로운 인생이 지금 시작된다!